김봉현의 폭로를 보면 라임사태는 제 2의 떡검이 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김봉현의 폭로를 보면 라임사태는 제 2의 떡검이 되지 않도록 해야 합니다.

0 55

라임 사태로 김봉현이 마치 현 정권과 연관지어 비리가 있는 것처럼

야당의 인간들이 노래를 부르고 기더기들이 이에 살을 붙이더니

마치 기다린 것처럼 검사들이 재빨리 수사인원을 보강하여서

선별적인 표적을 염두한 것 같은 모양새로 보이는 것이 수상하더니

아니나 다를까 옥중폭로 서신에서 야권 인사들을 들먹이는 김봉현의

폭로에 검사들의 언급이 이뤄지자 화들짝 놀라서 애써 덮으려는 

모양의 야권과 검사들의 움직임이 부산스럽군요.

법무부가 검사들이 비리에 연루되었다는 폭로에 대한 조사 언급을 

시작하자마자  검사들이 화들짝 놀라서 이에 대한 수사를 거론하고 

있지만 어째  과거 떡검이 연상되며, 혹시 저들은 검사 동일체에 의해 

동료들의  허물을 덮으려고 조직적 차원에서 덮고 감추려는 행동을 나선 

것은  아닌지 심히 우려가 되는군요.

검사들이 고의로 은폐하고 증거들을 실수를 가장해 없앴지만, 남아있는

증거들로도 충분히 개연성이 있었던 일명 떡검사태가 생각나는데

언론에 흘러나온 풍문으로는 이번 라임사태에서 누구를 겨냥한 듯

특정인들을 콕 지정해서 법치를 가장한 부당한 기획수사에 관한

요구를 했다는 이야기들이 흘러나오는 것을 보면 제2의  떡검사태나 

한명숙 전 총리에 관한 짜맞추기식 기획 수사의 음모가  아닌가 심히 

우려되며 검사들의 행보가 너무 의심스럽군요. 

야권 인사들과 검사들이 언급되는 것을 보면 고양이들에게 어물전

생선을 맡길 순 없는 것이 자명한데, 이 사건은 빨리공수처를 정상화시켜

공수처가 맡아 처리해야  할 사건이 아닌가 싶습니다.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