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과 세븐틴 한 식구 됐다…빅히트, 플레디스 인수 승인

방탄소년단과 세븐틴 한 식구 됐다…빅히트, 플레디스 인수 승인

0 133
16030045373049.jpg


[스포츠서울 안은재기자]방탄소년단(BTS)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가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를 인수한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지난 15일 빅히트의 플레디스 인수는 시장 경쟁을 제한할 우려가 없다며 빅히트의 플레디스 인수를 승인했다고 18일 밝혔다.

빅히트는 지난 5~6월 플레디스의 주식을 85% 취득하고 6월 18일 공정위에 기업 결합을 신고했다.
공정위는 국내 연예 매니지먼트 및 국내 대중음악 기획 및 제작시장을 대상으로 두 회사가 합병했을 때 경쟁이 제한되는지를 심사했으며 경쟁이 제한될 우려는 없다고 판단했다.
공정위는 “K팝 열기와 한국문화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 사업역량을 키우기 위한 연예기획사 사이 다양한 결합이 이뤄지고 있다”며 “경쟁제한 우려가 없는 기업결합은 허용해 기업의 경쟁력이 올라가고 시장이 활성화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빅히트는 지난 15일 증시에 입성한 빅히트는 국내 엔터테인먼트 업계 1위에 올라섰다.
BTS, 여자친구,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등이 속한 빅히트와 세븐틴, 뉴이스트가 속한 플레디스의 결합이 국내 엔터테인먼트 업계에 어떤 새로운 영향력을 행사할 지 기대되고 있다.
eunjae@sportsseoul.com
사진|연합뉴스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