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가현 아나운서, "언니 집 근처 산책 중에 넘 이뿌다"

김가현 아나운서, "언니 집 근처 산책 중에 넘 이뿌다"

0 51

[뉴스컬처 이상우 기자] 김가현 아나운서 SNS가 화제다.


김가현은 최근 인스타그램을 통해 "언니 집 근처 산책 중에 넘 이뿌다"란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16030117363853.jpg

공개된 사진 속에는 그녀가 의자에 앉아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여성들의 부러움을 자아내는 각선미가 시선을 강탈한다.


그녀는 KBS N 스포츠 소속 아나운서로 활약하고 있다.


한편 나이는 1997년생(올해 24세)이다.


이상우 기자 newsculture1@asiae.co.kr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