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닷길 선발대' 김남길→고아성, 24시 선상 라이프 생고생

'바닷길 선발대' 김남길→고아성, 24시 선상 라이프 생고생

0 112

[뉴스컬처 권수빈 기자] tvN 새 예능 프로그램 '바닷길 선발대'가 베일을 벗는다.


18일 처음 방송되는 '바닷길 선발대'는 절친들과 함께 서해에서 동해까지 배를 타고 우리나라 바닷길을 일주하며 숨은 섬들을 여행하는 24시 선상 라이프 프로그램이다.
선발 대원 김남길, 박성웅, 고규필, 고아성이 출연한다.


16030297506468.jpg

'바닷길 선발대'는 목포에서 출발해 첫 번째 목적지 하태도를 지나 추자도, 제주도, 매물도, 울릉도 등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섬들을 거쳐 마지막 목적지 독도에 이르기까지 1,094km의 바닷길을 만들어 나간다.
우리 바다 둘레길 항해는 아무도 경험해 본 적 없는 만큼 선발 대원들의 생고생 에피소드가 예고된다.


이들은 한 달 가까이 노력한 끝에 면허를 따서 직접 요트를 운전하고, 배 위에서 24시간 '먹고 자고 항해하며' 숙식을 해결한다.
주변 환경과의 접촉을 최소화하고, 바다 한가운데서 멤버들끼리 똘똘 뭉친 신선한 형태의 언택트 여행기를 그려낼 것으로 보인다.


1회에서는 드디어 목포에서 배를 출항시켜 첫 번째 기항지인 하태도로 가는 과정이 그려진다.
목포에서 하태도까지는 10시간이 소요되는 거리. 짧지만은 않은 과정 속에서 처음으로 배 여행을 시작한 선발 대원들이 어떤 상황을 맞닥뜨릴지 궁금증을 자극할 예정이다.


사진=tvN '바닷길 선발대'


권수빈 기자 ppbn0101@asiae.co.kr
<저작권자ⓒ뉴스컬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Comments
제목